수익 분배

마지막 업데이트: 2022년 4월 24일 | 0개 댓글
  •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
  •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
  • 페이스북 공유하기
  • 트위터 공유하기
  •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

오는 20일 수요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‘옥탑방의 문제아들’에 출연한 이지혜가 남편과의 유튜브 수익분배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와 남편과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전한다.

수익 분배

100%x200

사진제공=KBS 2TV © 뉴스1

(서울=뉴스1) 안은재 기자 = 가수 겸 방송인 이지혜가 남편과 유튜브 수익 분배 비율을 밝혔다.

이지혜는 20일 오후 방송될 KBS 2TV 예능프로그램 '옥탑방의 문제아들'에 게스트로 출연, 남편과의 유튜브 수익분배 및 러브스토리 등을 이야기한다.

최근 촬영에서 이지혜는 가족이 함께 출연하며 더욱 화제가 되고 있는 유튜브 채널 '밉지 않는 관종언니'의 수익분배에 대해 "딸들을 위한 개인 통장은 따로 만들어놨고, 남편에게는 정확하게 20% 수익 분배를 한다"라고 밝혔다. 이어 "남편이 처음에는 고마워하다가 인기가 많아지니 점점 욕심을 내더라"라먀 "말도 안 되는 소리다, 기획, 아이디어 모든 게 제 머릿속에서 나가는 거고, 남편은 판 깔아주면 그냥 노는 거다"라며 완벽한 '대표 마인드'를 드러내 웃음을 안겼다.

이어 이지혜는 멤버들이 남편의 첫인상에 대해 묻자 "솔직히 처음엔 내 스타일이 아니었다"라고 말했다. 남편에게 반했던 순간에 대해서는 "한순간에 반했다기보다는 천천히 스며들었다" "뜨거운 사랑은 없다, 미적지근하게 쭉 가는 게 좋다"라고 남편과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.

이지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명을 개그맨 김신영 덕분에 짓게 됐다고 말했다. 그는 "김신영씨 라디오에 고정으로 출연하던 시절, 수익 분배 수익 분배 일이 많이 없던 때라 방송국 사람들이 날 무시할까 봐 명품을 많이 메고 다녔었다"라며 "그런데 그 모습을 보고 김신영씨가 '밉지 않은 관종' 느낌이라고 말했던 게 채널명으로 딱인 것 같아 그렇게 짓게 됐다"라고 털어놓았다.

수익 분배

잠깐! 현재 Internet Explorer 8이하 버전을 이용중이십니다. 최신 브라우저(Browser) 사용을 권장드립니다!

‘옥문아’ 이지혜 “유튜브 채널 수익금, 남편에게 정확히 20% 분배”

  • 기자명 강보라 기자
  • 입력 2022.07.20 09:45

SNS 기사보내기

‘옥탑방의 문제아들’에 미워할 수 없는 ‘관종 언니’ 이지혜가 출연해 화제다.

20일 수요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‘옥탑방의 문제아들’에 출연한 이지혜가 남편과의 유튜브 수익분배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와 남편과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전한다.

이지혜는 가족이 함께 출연하며 더욱 화제가 되고 있는 유튜브 채널의 수익분배에 대해 “딸들을 위한 개인 통장은 따로 만들어놨고, 남편에게는 정확하게 20% 수익 분배를 한다”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.

이어 “남편이 처음에는 고마워하다가 인기가 많아지니 점점 욕심을 내더라”, “말도 안 되는 소리다. 기획, 아이디어 모든 게 제 머릿속에서 나가는 거고, 남편은 판 깔아주면 그냥 노는 거다”라며 완벽한 대표님 마인드를 드러내 수익 분배 모두의 폭소를 자아냈다.

이지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명을 개그맨 김신영 덕분에 짓게 됐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는데, “김신영 씨 라디오에 고정으로 출연하던 시절, 일이 많이 없던 때라 방송국 사람들이 날 무시할까 봐 명품을 많이 메고 다녔었다”, “그런데 그 모습을 보고 김신영 씨가 ‘밉지 않은 관종’ 느낌이라고 말했던 게 채널명으로 딱인 것 같아 그렇게 짓게 됐다”라고 터놓으며 흥미진진한 토크를 이어나갔다는 후문.

이지혜가 전하는 남편과의 유튜브 수익 수익 분배 관련 이야기는 오는 7월 20일 수요일 저녁 8시 30분 KBS 2TV ‘옥탑방의 문제아들’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수익 분배

이미지중앙

[헤럴드POP=천윤혜기자] 미워할 수 없는 ‘관종 언니’ 이지혜가 남편 문재완과의 이야기를 전한다.

오늘(20일)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‘옥탑방의 문제아들’에 출연한 이지혜는 남편과의 유튜브 수익분배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와 남편과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공개한다.

이날 이지혜는 가족이 함께 출연하며 더욱 화제가 되고 있는 유튜브 채널의 수익분배에 대해 “딸들을 위한 개인 통장은 따로 만들어놨고, 남편에게는 정확하게 20% 수익 분배를 한다”라고 밝혔다. 그러면서 “남편이 처음에는 고마워하다가 인기가 많아지니 점점 욕심을 내더라”, “말도 안 되는 소리다. 기획, 아이디어 모든 게 제 머릿속에서 나가는 거고, 남편은 판 깔아주면 그냥 노는 거다”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.

이지혜는 남편의 첫인상에 대해서는 “남편 얼굴에 북한 느낌(?)이 있었다”, “솔직히 처음엔 내 스타일이 아니었다”라고 솔직하게 고백했다. 남편에게 반했던 순간에 대한 질문에는 “한순간에 반했다기보다는 천천히 스며들었다”, “뜨거운 사랑은 없다. 미적지근하게 쭉 가는 게 좋다”라며 남편과의 웃픈(?) 러브스토리를 공개해다.

그런가하면 이지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명을 개그맨 김신영 덕분에 짓게 됐다고. 그는 “김신영 씨 라디오에 고정으로 출연하던 시절, 일이 많이 없던 때라 방송국 사람들이 날 무시할까 봐 명품을 많이 메고 다녔었다”, “그런데 그 모습을 보고 김신영 씨가 ‘밉지 않은 관종’ 느낌이라고 말했던 게 채널명으로 딱인 것 같아 그렇게 짓게 됐다”라고 터놓아 눈길을 모은다.

수익 분배

'관종' 이지혜

‘옥탑방의 문제아들’에 미워할 수 없는 ‘관종 언니’ 이지혜가 출연해 화제다.

iMBC 연예뉴스 사진


오는 20일 수요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‘옥탑방의 문제아들’에 출연한 이지혜가 남편과의 유튜브 수익분배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와 남편과 결혼을 수익 분배 결심하게 된 이유를 전한다.

이날 이지혜는 가족이 함께 출연하며 더욱 화제가 되고 있는 유튜브 채널의 수익분배에 대해 “딸들을 위한 개인 통장은 따로 만들어놨고, 남편에게는 정확하게 20% 수익 분배를 한다”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. 이어 그녀는 “남편이 처음에는 고마워하다가 인기가 많아지니 점점 욕심을 내더라”, “말도 안 되는 소리다. 기획, 아이디어 모든 게 제 머릿속에서 나가는 거고, 남편은 판 깔아주면 그냥 노는 거다”라며 완벽한 대표님 마인드(?)를 드러내 모두의 폭소를 자아냈다.

이어 이지혜는 멤버들이 남편의 첫인상에 대해 묻자 “남편 얼굴에 북한 느낌(?)이 있었다”, “솔직히 처음엔 내 스타일이 아니었다”라고 가감 없이 솔직하게 고백해 웃음을 유발했다. 이어 남편에게 반했던 순간에 대해 “한순간에 반했다기보다는 천천히 스며들었다”, “뜨거운 사랑은 없다. 미적지근하게 쭉 가는 게 좋다”라며 남편과의 웃픈(?)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옥탑방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.

한편, 이지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명을 개그맨 김신영 덕분에 짓게 됐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는데, “김신영 씨 라디오에 고정으로 출연하던 시절, 일이 많이 없던 때라 방송국 사람들이 날 무시할까 봐 명품을 많이 수익 분배 메고 다녔었다”, “그런데 그 모습을 보고 김신영 씨가 ‘밉지 않은 관종’ 느낌이라고 말했던 게 채널명으로 딱인 것 같아 그렇게 짓게 됐다”라고 수익 분배 터놓으며 흥미진진한 토크를 이어나갔다는 후문.

20일 방송되는 KBS 2TV '옥탑방의 문제아들'에 출연한 이지혜가 남편과의 유튜브 수익분배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와 남편과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전한다.

이날 이지혜는 가족이 함께 출연하며 더욱 화제가 되고 있는 유튜브 채널의 수익분배에 대해 "딸들을 위한 개인 통장은 따로 만들어놨고, 남편에게는 정확하게 20% 수익 분배를 한다"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. 이어 그녀는 "남편이 처음에는 고마워하다가 인기가 많아지니 점점 욕심을 내더라"며 "말도 안 되는 소리다. 기획, 아이디어 모든 게 제 머릿속에서 나가는 거고, 남편은 판 깔아주면 그냥 노는 거다"라며 완벽한 대표님 마인드(?)를 드러내 모두의 폭소를 자아냈다.

이어 수익 분배 이지혜는 멤버들이 남편의 첫인상에 대해 묻자 "남편 얼굴에 북한 느낌(?)이 있었다"며 "솔직히 처음엔 내 스타일이 아니었다"라고 가감 없이 솔직하게 고백해 웃음을 유발했다. 이어 남편에게 반했던 순간에 대해 "한순간에 반했다기보다는 천천히 스며들었다"며 "뜨거운 사랑은 없다. 미적지근하게 쭉 가는 게 좋다"라며 남편과의 웃픈(?)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옥탑방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.

한편, 이지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명을 개그맨 김신영 덕분에 짓게 됐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는데, "김신영 씨 라디오에 고정으로 출연하던 시절, 일이 많이 없던 때라 방송국 사람들이 날 무시할까 봐 명품을 많이 메고 다녔었다"며 "그런데 그 모습을 보고 김신영 씨가 '밉지 않은 관종' 느낌이라고 말했던 게 채널명으로 딱인 것 같아 그렇게 짓게 됐다"라고 터놓으며 흥미진진한 토크를 이어나갔다는 후문.

이지혜가 전하는 남편과의 유튜브 수익 관련 이야기는 오는 7월 20일 수요일 저녁 8시 30분 KBS 2TV '옥탑방의 문제아들'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한편 이지혜는 지난해 5월 자신이 운영중인 유튜브채널 '밉지않은 관종언니'에서 "1월 3900달러, 2월 4287달러, 3월 8003달러 해서 총 1만 6100달러다. 한화로 치면 1790만 원 정도"라고 유튜브 수익을 공개한 바 있다.


0 개 댓글

답장을 남겨주세요